길고양이급식날씨
회원정보에서 지역코드 값을 넣으면 지역의 날씨가 나옵니다.
회원 정보수정

총 회원수 : 72,131명







  • 조회 수 1046 추천 수 0 댓글 2

    온정칼럼을 시작합니다
     
    "사람과 동물의 조화로운 공존", 동물보호법 제1조에서 말하는 이 법의 목적입니다. 동물 대신 길고양이를 넣으면 캣맘들이 활동하는 이유와 다를 바 없습니다. 법이 권장하는 일을 하면서도 왜 많은 캣맘들은 죄를 짓는 것처럼 눈치를 본다고 말하는 걸까요? 
     
    길고양이에게 밥을 주는 것은 불법이라는 호통에 사료그릇을 치우면서 안절부절했던 경험, 아파트 곳곳에 설치된 불법통덫을 보고 덜컥했던 기억, 몇 달을 돌보던 냥이가 쥐약을 먹고 죽었을 때의 충격, 그리고 이런 일이 생겼을 때 제대로 대처하지 못했다는 자책감...  길고양이를 둘러싼 반복되는 갈등을 개선하기 위해 고보협은 보다 다양한 시도를 해보려 합니다. 이번 달부터는 <온정칼럼>을 발행합니다. 길고양이와의 평화로운 공존이 더 많은 사람들의 공감과 지지를 받을 수 있도록, 구체적인 문제에 대한 법률적 상담이나 전문가 의견을 실을 예정입니다. <길고양이와 사는 法>을 찾고 알리는 활동에 함께 해 주세요.
     
    '온정'은 고보협 온라인 정책단의 줄임말입니다. 길고양이 돌봄과 관련하여 고보협 고문변호사나 정책팀과 함께 고민하고 싶은 내용이 있으시면 kopc@catcare.or.kr로 이메일을 보내주세요. 이메일 제목 앞에 [온정칼럼]이라고 적어서 보내주시면 됩니다.
     
    길고양이와 사는 法  # 1
     
    Q
    저는 캣맘입니다. 제가 사는 아파트에서 관리사무소가 임의로, 또는 대표자회의를 통해, 또는 아파트 관리규약으로 길고양이 사료급여를 금지하려고 합니다. 이에 대처할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A
    안녕하세요. 고보협입니다. 

    먼저, 길고양이에게 먹이를 주는 것은 대한민국헌법에서 보장하고 있는 기본적 권리입니다. 배고픔과 추위에 떨고 있는 길고양이에게 연민을 느끼고 돌보고 공생하려는 노력은 윤리적인 행동입니다. 이는 대한민국헌법 제10조에서 보장하고 있는 인간의 존엄, 행복추구권, 일반적 행동자유권 그리고 제19조 양심의 자유로 보장되는 기본권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캣맘으로서의 권리, 아파트 주민으로서의 권리를 제한하거나 의무를 부과하기 위해서는 법률에 근거가 있어야 하고, 그것을 제한하려는 목적이 정당하고, 수단이 적합해야 하며, 권리 침해의 최소성이 인정되어야 합니다. 이를 법적으로는 법률유보주의, 비례성원칙이라고 합니다. 

    따라서, 길고양이에게 먹이를 주는 행위가 타인의 권리를 침해한다거나, 아파트 주거생활의 안전이나 질서를 해친다는 것이 입증되지 않는 한, 캣맘의 권리를 제한할 수 있는 정당한 사유는 없는 것입니다. 

    일부 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는 길고양이 개체수 증가, 소음, 사료의 부패, 차량 훼손 등을 이유로 길고양이에게 먹이를 주는 행위가 피해를 준다고 주장합니다. 그러나 이러한 주장은 입증이 되지 않았으며 사실과 다릅니다. 오히려 캣맘이 길고양이 TNR을 포함하여 일정한 곳에 급식을 주고 주변을 관리함으로써 길고양이 개체수를 조절할 수 있고 아파트 환경을 깨끗하게 유지하는 측면이 있어 공공의 이익에 기여하는 측면이 더 크다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캣맘의 권리를 제한하는 내용의 직접적인 법률의 규정은 없습니다. 오히려 동물보호법의 입법 목적과 개정 취지, 규정 내용을 살펴보면, 길고양이는 유실, 유기동물에 해당하여 국가와 지방자치단체의 보호, 관리 대상에 해당합니다. 따라서 길고양이를 학대하거나, 불법포획하는 것은 당연히 금지되며, 길고양이 TNR을 포함하여 돌보는 행위는 동물의 생명을 존중하고 보호하는 행위로써 오히려 권장되어야 합니다. 

    한편, 아파트의 관리규약으로 길고양이에게 먹이를 주는 행위를 전면적으로 금지할 수 있는지가 문제됩니다. 아파트 관리규약은 공동주택의 입주자등을 보호하고 주거생활의 질서를 유지하기 위하여 입주자등이 정하는 자치규약입니다. 이는 「공동주택관리법」으로 의율되고 있는데, 이 법에서는 지자체에서 공동주택의 관리 또는 사용에 관하여 준거가 되는 관리규약의 준칙을 정하도록 하고 있고, 입주자등은 이 준칙을 참조하여 관리규약을 정하도록 하고 있습니다(법 제18조). 또한 이 관리규약은 시장 ․ 군수 ․ 구청장에게 신고해야 합니다(법 제19조). 그런데 지자체에서 정하고 있는 관리규약준칙에는 길고양이에 대한 먹이를 주는 행위를 금지하는 조항이 없습니다. 다만, 아파트 관리규약은 자치규약이기 때문에 공동 주거생활의 질서유지를 이유로 입주자등에게 일정한 의무를 규정할 수 있는데, 이러한 의무 규정은 합목적적인 정당성, 즉 공동생활의 질서유지라는 목적이 있어야 합니다. 그런데 위에서 살펴본 바와 같이, 길고양이에게 먹이를 주는 행위가 아파트 주거생활의 질서나 안전을 해친다는 점이 입증되지 않는 상태에서 캣맘의 권리를 전면적으로 금지하는 것은 상위법령을 위반할 소지가 크다고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현재 거주하고 있는 아파트에서 캣맘의 의사를 고려하지 않고 길고양이에 대한 사료급여를 전면적으로 금지하는 것은 법적인 근거가 없으며, 오히려 캣맘의 권리를 과도하게 제한하는 것이므로 위법합니다. 이는 아파트 관리사무소나 대표자회의 또는 아파트 관리규약으로도 제한할 수 없는 권리입니다. 

    다만, 캣맘도 아파트 등 공동주택에 거주하는 입주자로서 권리를 주장하고 설득하기 위해서는 최소한의 의무가 있습니다. 길고양이 급식소를 일정한 곳에만 두면서 관리를 할 필요가 있고, TNR을 통해 길고양이와 적정하게 공존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 필요가 있습니다.
    글쓴이: 장서연(공익인권법재단 공감 변호사, 한국고양이보호협회 고문변호사) -- 은실이, 복실이, 성실이 세 마리의 반려견과 함께 살고 있습니다. 이 세상이 길고양이와 캣맘들에게도 좀 더 따뜻한 세상이 되길 바라며 동물권 관련 일도 하고 있습니다.
    온정칼럼을 인용할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명기해 주세요.
    출처는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온정칼럼-길고양이와 사는 법 #1에서 인용>으로 표기하면 됩니다.
    냥이를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온정칼럼을 전해주세요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 ?
      옥수동 2019.02.20 15:26

      중요하고 유용한 글입니다. 정말 감사드립니다ㅠㅠ 

    • ?
      가을 2019.03.15 14:32

      지금 저한테 꼭 필요한 정보네요~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8년도부터 리본냥이 TNR 지원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1년 365일 상시진행예정) 41 updatefile 운영지원2 2018.01.26 8023
    공지 아이디 비밀번호 찾는방법 file 운영지원 2016.01.19 6383
    공지 구조의뢰를 하기전에 file 고보협 2014.10.28 47539
    공지 지원목적의 후원신청을 위해 가입 하시는 분들께 부탁 말씀드립니다. 고보협 2012.09.30 52671
    공지 [후원회원 필독] 후원금 미납에 따른 강등 및 CMS 해지가 수시로 진행됩니다. 고보협 2014.11.07 9030
    공지 [고보협 사무실]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업무를 도맡아주실 사무국장님을 소개드립니다~ 큰 박수로 맞이해 주세요~ ^ㅡ^ 87 file 고보협 2014.02.11 16644
    공지 휘루네쉼터와 고보협캣 이야기 106 file 감자칩[운영위원] 2012.04.25 27393
    공지 한국고양이보호협회에서 발송되는 공문에 대해서 알립니다. 9 감자칩[운영위원] 2013.11.01 23044
    공지 고보협 회원분들께 미성년자 회원에 대한 말씀드립니다. (사료후원 포함) 26 감자칩[운영위원] 2013.02.06 27029
    공지 고보협 게시판 이용과 회원활동 규칙 41 고보협 2012.04.27 28437
    공지 회원님들. 네이버 해피빈 기부해주세요~ 31 고보협. 2010.12.13 29422
    공지 사설보호소 지원/후원 글을 올리실 때에는.. 1 고보협 2010.05.07 28701
    365 고보협 온정칼럼 #3 - 길고양이와 사는 법 정책팀 2019.04.21 387
    364 집으로 입양센터 후원에 감사드립니다. <엽서 등 발송> 4 file 운영지원2 2019.04.01 497
    363 2019 8차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정기총회 1 file 운영지원 2019.03.29 476
    362 2018년 기부금 모금액 및 활용실적 공개 2 file 운영지원 2019.03.28 610
    361 고보협 온정칼럼 #2 - 길고양이와 사는 법 운영_지원 2019.03.18 1023
    360 2019년 꽃냥이 TNR 지원 시작 합니다~! 발정,출산 벗어나고 행복한 묘생을 위해~ file 운영지원2 2019.02.28 1716
    359 [마감]유튜브 고보협 공식채널 구독하고 궁디팡팡 캣페스타 초대권 받자!! 107 file 운영지원2 2019.02.27 681
    » 고보협 온정칼럼 #1 - 길고양이와 사는 법 2 운영_지원 2019.02.19 1046
    357 고보협 쉼터&입양센터 돌봄 현황을 보고드립니다. file 담당관리자 2019.01.24 950
    356 19.01 고보협 온라인 정책단 <온정>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5 file 정책팀 2019.01.30 950
    355 초보 캣맘 캣대디 워크숍 [Beginner Class ; 길고양이를 위한 첫 걸음] 에 참가해주세요~ 18 file 운영지원2 2019.01.29 693
    354 한국고양이보호협회 회원용 하나멤버스카드 후원금 사용내역 8 file 관리담당자 2019.01.16 438
    353 [고보협X카라] 안산 애니멀 호더 노부부에게 구조된 아이들의 가족이 되어주세요~ file 담당관리자 2019.01.16 512
    352 응답하라 올블랙냥! SNS이벤트-특별한 고양이들의 특별한 이벤트 7 file 운영지원2 2019.01.07 490
    351 [마감] 한국고양이보호협회 2018 연말소식지 <우리 함께 길고양이> 제1호 발행이벤트!! 225 file 운영지원2 2018.12.14 1707
    350 2018년도 기부금 영수증 발행안내 file 운영지원 2018.12.11 3686
    349 [마감] 행운의 3*3*3 삼색냥이 이벤트!! 이벤트 참여하고 궁디팡팡 캣페스타 초대권 받자!! 95 file 운영지원2 2018.12.03 889
    348 [축당선]제1대 '집으로' 입양센터 센터장 설이 인사드립니다. 7 file 운영지원2 2018.11.23 628
    347 대한민국 최초 고양이를 위한 입양센터,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집으로에 후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3 file 운영지원2 2018.11.22 4984
    346 [모금후기][특별모금캠페인:냥복하기] 나비를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file 운영지원2 2018.11.16 25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

         길고양이급식날씨
    회원정보에서 지역코드 값을 넣으면 지역의 날씨가 나옵니다.
    회원 정보수정

    총 회원수 : 72,131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