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양이급식날씨
회원정보에서 지역코드 값을 넣으면 지역의 날씨가 나옵니다.
회원 정보수정

총 회원수 : 65,608명







  •  

     9월에는 한국고양이보호협회가 구조한 세 아이들이 평생 가족을 찾아 입양을 갔습니다.

     누구보다 사람의 손길을 좋아하던 남이, 러블리, 복실이.

     사랑을 듬뿍 받는 세 아이들의 새로운 일상을 들여다볼까요?

     

     

     이제는 '레아'가 된, 남이를 먼저 만나볼까요~

     

    (3).jpg

     

     난 누군가~ 또 여긴 어딘가~

     신나게 장난감을 가지고 놀다가 지친 레아(남이)~

     레아는 그사이 살이 오른 것 같아요!

     평생 엄마를 만나서 포동포동 미모도 더 물이 오른듯합니다

     

     

    (4).jpg

     

     

     

     레아(남이)는 엄마랑 쿨쿨 낮잠도 자구요~

     

     

    (7).jpg

     

     

    (8).jpg

     

     

     

     와인과 꽃..

     분위기도 즐길줄 아는 차도녀 레아(남이)입니다~

     

     

    (9).jpg

     

     

    (10).jpg

     

     

     

     집안 곳곳 레아(남이)를 위한 캣폴과 장식 등이 눈에 띄네요. :-)

     레아 정말 사랑받고 있구나~

     앞으로도 쭉 엄마와 함께 건강하고 행복하게 지내렴~

     

     

     

     ★남이(레아) 입양자분 소감★

     안녕하세요. 레아(남이)의 입양자입니다.

     고양이를 좋아만 하다가 함께 살기로 마음 먹은 것은 처음이라, 나름대로 열심히 공부 한 후 레아를 데려오게 되었어요.

     레아를 데려 오기 전에 2번 정도 입양센터에 방문했었는데, 센터 분들께서 친절하게 설명도 해주시고 궁금한 것 답변도 잘해주셔서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레아를 처음 집에서 맞이한 날에 서로 긴장도 많이 했지만, 레아는 하루 만에 집 적응하며 돌아다니고 잠도 같이 자면서 조금씩 친해졌어요.

     레아는 도도하지만 놀 때는 열정적이고 사람을 좋아하는 부비냥이 에요.

     매일 아침 레아의 부비부비로 눈을 뜨는 하루가 너무 좋아요 :)

     이 작은 생명체가 주는 에너지와 존재감은 말로 설명하기 힘드네요.

     매일 레아에게 감사하고 있어요.

     아직 고양이에 대해 많이 서툴지만 레아와 알콩달콩 잘 지내겠습니다.

     그동안 레아를 돌봐주신 센터 분들께 감사드려요!

     그리고 저처럼 고양이를 처음 반려하려고 생각중인 분들이 계시다면 여러 아이들을 만나면서 충분히 상담도 받을 수 있는 입양센터를 추천하고 싶어요.

     이 땅의 모든 고양이가 행복해지기를 바랍니다.

     

     

     

     

     

     

     

     

     

     이번에는 넘치는 애교로 모든 가족들의 사랑을 받고있는 러블리를 만나볼까요~

     

    (1).jpg

     

     

     애교쟁이 코코(러블리)는 무엇을 이렇게 예쁘게 바라볼까요?

     역시나 집안의 대장 엄마에게 애교를 부리는 것일까요?

     

     

    (3).jpg

     

     

     

     배를 벌~렁 뒤집고 예뻐해달라고 하는 코코!

     엄마와 아빠, 입양자분과 오빠 모두 홀딱 넘어가게 하는 코코의 매력~

     역시 출구가 없는 애교쟁이 코코냥

     

     

    (4).jpg

     

     

     손바닥에 얼굴을 포옥 파묻기도 하는 사랑둥이 코코!

     종종 이러한 수법으로 엄마에게 간식을 얻어내나 봅니다. ㅎㅎ

     

     

    (5).jpg

     

    (6).jpg

     

     

     

     가족들의 사랑을 듬뿍 받아서 그런지

     안그래도 예쁜 얼굴이 더 예뻐졌네요~

     코코야~ 너의 행복함이 여기까지 느껴져! 행복한 것 같아 정말 보기 좋다♥

     

     

     

     ★러블리(코코) 입양자분 소감★

     첫날에는 담당자님이 말씀한대로 코코가 새벽 내내 울어서 걱정을 했는데, 걱정한 게 무색할 정도로 정말 잘 적응을 해서 지금은 깨발랄하게 잘 놀고 먹고 자고 있답니다.

     퇴근하고 갔다 오면 우웅~ 냐옹~하면서 반겨주러 나오고 졸고 있다가도 제가 다가가면 아옹~하면서 아는 척 잘해줘요~

     엄마 말로는 엄청난 '참견쟁이'라서 어딜가든 졸졸 따라다니고 무슨 일 하던 가만히 보고 있다고 합니다.

     따뜻하고 애교쟁이인 코코가 가족이 된 이후로 저희는 웃음이 더 많아졌어요.

     특히 엄마가 예전보다 웃음이 더 많아지셔서 너무 좋아요.

     제가 출근하면 코코를 살뜰히 잘 봐주세요.

     아직 어색하긴하지만 놀아주시기도 하시고, 간식도 종종 챙겨주세요.

     그래서 그런지 코코도 집사인 저 대신 저희 가족 최고 권력자인 엄마를 더 좋아하는 거 같아요ㅎㅎ

     아주 아주 미세한 차이긴 하지만요!

     골골송에 얼굴 박치기 부비적대기가 기본 장착인 애교가 많은 아이가 제 첫냥이가 되어줘서 너무 고마워요.

     무엇보다 코코가 건강하게 저희 집까지 올 수 있게 살뜰히 보살펴주시고 건강하게 보내주신 협회에 너무 감사드려요.

     앞으로도 같이 행복하게 잘 살겠습니다.

     

     

     

     

     

     

     

     

     

     

     많은 분들의 애정과 관심을 받은 복실이는 보들이가 되었어요~

     

    (3).PNG

     

     둘째 냥이로 입양을 가게된 보들이~

     매력적인 모습은 그대로입니다

     

     

    (4).PNG

     

    (2).PNG

     

     

     

     첫째 덜룩이에게 먼저 다가가 마음을 열게해줬다는 보들이

     보들이는 개구쟁이인 모습 뒤에 언제나 천사같은 넓은 마음씨를 가지고 있는 아이인 게 확실해요!

     

     

     

     

    (1).PNG

     

     

     엄마가 가장 좋아하는 보들이의 시그니쳐 자세~

     다시 보고 또 봐도 넘 귀엽죠 ㅎㅎ

     

     

     ★복실이(보들이) 입양자분 소감★

     

     안녕하세요. 복실이 집사입니다. 복실이가 온 뒤로 시간이 얼마나 빠른지 벌써 보름이 지났습니다.

     아무것도 안하고 복실이를 보고 있는 것만으로 하루를 보내고 있네요.

     

     아참, 복실이에게 새로운 이름이 생겼어요!

     

     털이 얼마나 보들보들한지 매일 쓰다듬다 못해 이름도 보들이로 해주었답니다.

     

     복실이도 의미있는 이름이지만 항상 윤기있고 보들보들한 털을 유지하며 건강하라는 뜻으로 지었습니다.

     

     보들이가 오곤 걱정이 많이 됐습니다.

     

     저희집 안방을 차지하고 있는 덜룩이랑 잘 지냈을 수 있을까 했거든요.

     

     역시나 처음에는 덜룩이가 보들이에게 하악질도 하고 참 경계를 많이 했어요.

     

     하지만 우리의 보들이, 기죽지 않고 계속 덜룩이에게 자신을 어필하더라구요.

     

     맞기도 하고 뒷발팡팡도 많이 당하면서 결국 덜룩이의 마음을 얻어냈습니다.

     

     보들이의 최고 매력포인트, 어떻게 고양이가 저렇게 앉아있는지 모르겠어요.

     

     식빵자세를 하거나 한쪽으로 다리를 모으고 있는 게 고양이자세 아닌가요?

     

     바닥에 껌딱지처럼 붙어있는 모습을 볼때면 심장이 덜컥 멎어버려요.

     

     허피스로 고생이 많았던 보들이, 지금도 종종 재채기하고 눈물을 흘리긴 해요.

     

     보들이를 보면 허피스를 앓다 건식복막염으로 무지개다리를 건넌 플린이가 생각나요.

     

     걱정도 되고 무섭기도 하지만 보들이는 금방 나을 거에요.

     

     그래서 우리와 15년 이상 함께 삶은 보낼 거에요.

     복실이와의 행복한 삶을 응원해주셔서 모두에게 감사합니다.

     

     

     

     

     

     

    • ?
      세홍 2018.09.27 00:06

      복실이 입양신청서 냈던 사람 중 하나예요. 고양이 친구를 너무 좋아하던 복실이가 좋은 냥이친구와 좋은 집사분을 만나서 행복해보여서 저도 기쁘네요. 그 외의 친구들. 러블리나 남이도 좋은 곳에서 잘 적응하고 있는 것 같아서 다행이예요. 냥이들이 좋은 인연 찾게 도와주신 고보협에게 존경한다는 말 전하고 싶어서 댓글 남깁니다. 다음에 기회가 된다면 저도 입양센터에 들려서 묘연을 찾고 싶네요.


    1. <18.09 고보협소식지_협회구조-지하주차장 10m높이에서 떨어진 아깽이들>

      9월초 하늘이 펑크가 난거지 비가 미친듯이 쏟아지던 그날 밤, 대치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 3층 환풍구 틈으로 일주일넘게 울부짖는 고양이의 울음소리가 들린...
      Date2018.09.19 By운영지원2 Views420
      Read More
    2. <18.09 고보협소식지_숫자로 보는 간단 현황>

       
      Date2018.09.19 By운영지원 Views92
      Read More
    3. <18.09 고보협소식지_서포터즈활동공유-캣맘, 길고양이의 대표자.>

      안녕하세요! 오늘은 캣맘에 대해서 알아볼거에요. 캣맘이 알아야할 간단한 내용들과 추천할 만한 책에 대해서 정리해보았어요! 즐겁게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Date2018.09.19 By아르몽sp Views140
      Read More
    4. <18.09 고보협소식지_협회구조-살기위해 발버둥친 행복이와 베이지>

                        9월6일, 협회는 같은날 각각 다른장소에 갇혀있다는 구조문의를 받았습니다. 경기도 일산 킨텍스 2전시장 기둥에 서 아깽이의 울음소리가 9일...
      Date2018.09.19 By운영지원2 Views164
      Read More
    5. <18.09 고보협소식지_8월의 신규 정기후원자>

      장금옥 이진형 정현선 박남미 권오빈 최미경 김정연 김신영 박선미 박미라 김정하 오희진 강승회 장영미 김지민 이지유 김동비 이현정 전희임 윤정아 곽은민 김...
      Date2018.09.19 By운영지원 Views99
      Read More
    6. <18.09 고보협소식지_입양후기-남이, 러블리, 복실이가 평생 가족을 만났습니다>

         9월에는 한국고양이보호협회가 구조한 세 아이들이 평생 가족을 찾아 입양을 갔습니다.  누구보다 사람의 손길을 좋아하던 남이, 러블리, 복실이.  사랑을 듬...
      Date2018.09.19 By담당관리자 Views190
      Read More
    7. <18.09 고보협소식지_냥이찾기>

          해당지역에서 활동하시는 캣맘/캣대디 회원님들은 이 아이를 발견하시면 해당 번호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소중한 아이를 찾을 수 있도록, 함께 도...
      Date2018.09.19 By관리담당자 Views84
      Read More
    8. <18.09 고보협소식지_회원임보입양급구-임보/입양이 절실한 회원구조 아이들의 홍보를 돕습니다.>

      한국고양이보호협회는 하루에도 수십건의 임시보호요청문의를 받고 있습니다.  현실적으로 문의하신 모든 고양이를 협회가 임시보호를 해드릴 수가 없습니다.    ...
      Date2018.09.19 By운영지원2 Views138
      Read More
    9. <18.09 고보협소식지_항생제 발송 목록>

       
      Date2018.09.18 By관리담당자 Views79
      Read More
    10. <18.09 고보협소식지_입양홍보-협회구조된 아이들의 가족이 되어주세요>

                                                               고보협의 입양센터 '집으로(JIBRO)'가 아이들의 묘연을 찾습니다.  천사같은 아이들이 애타게 가족...
      Date2018.09.18 Category고보협칼럼 By담당관리자 Views14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 Next
    / 25

         길고양이급식날씨
    회원정보에서 지역코드 값을 넣으면 지역의 날씨가 나옵니다.
    회원 정보수정

    총 회원수 : 65,608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