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양이급식날씨
회원정보에서 지역코드 값을 넣으면 지역의 날씨가 나옵니다.
회원 정보수정

총 회원수 : 90,488명







  •  

    4000_1607865329.png

     
    동물학대에 대해 엄정한 책임을 물어야하는 이유
     
    강아지의 목줄을 밟아 움직이지 못하게 한 뒤, 때리고 밟는 등의 학대 행위를 수개월에 걸쳐 6차례 저지른 사람에게 법원이 징역 4개월, 집행 유예 1년을 선고한 판결이 있었습니다. 검사는 피고인에게 벌금 200만원을 구형했는데,  재판부는 죄질에 비해 형량이 낮다고 보고 처벌 수위를 높여 징역형을 선고한 것입니다. 
     
    5월초 이 판결이 내려지고 곧 기사로 알려졌는데, 더욱 화제가 된 것은 한 달이 지난 후였습니다. 징역형으로 보다 엄중하게 양형한 이유를 담은 3,000자가 넘는 이례적인 판결문 때문이었습니다. 여러 언론 매체에서 이 내용을 다루었고, 얼마 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까지 언급되었다고 합니다.
     
    재판을 담당한 판사는 경의선 숲길 고양이 살해사건을 언급하며, 그 범행 경위와 동기, 방법에 충격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우리 사회의 동물보호법 처벌 수위가 외국에 비해 낮다는 점을 알게 되었다고 말했습니다. (출처: 한국일보 2020.06.25. 동물학대에 징역형 내린 판사 "경의선 고양이 사건, 동물학대 다시 보게 해")
     
    외국의 사례, 국내 동물권 논의와 연구들을 참고하여 작성된 긴 판결문에는 어떤 내용이 담겨있을까요? 생명과 생태, 인간과 자연과 동물의 공존을 생각하게 하는 2020년을 보내며, 화제가 되었던 판결문의 일부를 함께 읽어보면 좋겠습니다.
     

    4000_1607865505.png

    동물보호법 제개정의 의미에 대해
     
    "비록 점진적인 속도이기는 하지만 우리나라에서도 위와 같은 논의가 확장되면서 생명체로서의 동물을 보호해야 한다는 인식이 강화되었고, 이는 1991년 동물보호법의 제정으로 나타나게 되었다. 제정 당시 동물보호법 제1조는 이 법이 동물에 대한 학대행위 방지 등을 통해 동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고, 생명 존중 등 국민의 정서 함양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한다고 명시함으로써 동물도 존엄한 생명체의 하나로서 보호받아야 함을 선언하고 있다. [...] 2018. 3. 20. 개정된 동물보호법에서는 제1조의 목적 조항에 ‘사람과 동물의 조화로운 공존’도 목적으로 추가하였다. "
     
    "전 세계 및 우리나라의 동물에 대한 인식 변화와 이를 반영한 입법 내용 및 동물보호법의 목적과 체계 등을 살펴볼 때 이제는 동물의 생명 및 신체의 온전성도 보호법익으로서 소중히 다루어져야 할 가치에 해당하며, 이를 보호해야 할 필요성과 당위성도 충분히 인정된다고 볼 수 있다. 그러므로 동물의 생명이나 신체를 침해하거나 학대하는 행위의 위법성을 더 이상 간과하거나 경시하여서는 안 된다." 
    동물학대행위의 생명경시에 대해
     
    "또한 동물 역시 생명체로서 고통을 느끼는 존재라는 점을 인식해야 한다. 동물에 대한 생명침해행위나 학대행위가 있을 경우 동물 역시 그러한 고통을 느끼면서 소리나 몸짓으로 이를 표현하며 고통을 호소하는데,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계속하여 학대행위를 한다는 것은 생명체에 대한 존중의식이 미약하거나 결여되어 있지 않고서는 어려운 일이라고 판단된다. [...] 특히 가학적, 충동적으로 동물을 학대하는 행위는 생명체에 대한 심각한 경시행위에 해당하므로 이에 대하여는 더욱 엄격히 죄책을 물어야 함이 타당하다. "
     
    "게다가 동물이라는 생명체에 대한 경시행위에 대하여 우리가 더욱 신경을 쓰고 이를 방지해야 하는 이유는 동물을 학대하는 사람이 언젠가 그 학대나 폭력행위를 사람에게 하지 않을 것이라고 단정할 수 없기 때문이다."
     
    "강호순, 유영철 등 일부 연쇄살인범의 행동은 그들이 자신들의 개를 도살하는 것에서 시작되었다. 생명체에 대한 존중의식이 미약하거나 존재하지 않는 사람은 동물을 학대하는 행위를 함으로써 부지불식간에 그러한 인식을 드러내게 되는데, 이에 대하여 적절한 법적 통제가 가해지지 않는다면 이들의 생명 존중 미약이나 부존재 인식은 언제든 사람에게 향할 수 있는 것이다." 
    동물학대방지가 모두를 위해 필요한 이유
     
    "나아가 동물학대행위를 방지해야 하는 이유는 그것이 사회적으로나 생태적으로 가장 미약한 존재에 대한 폭력적이고 잔인한 행위에 해당하기 때문이다. [...] 동물에 대한 학대를 막는 것이 중요한 이유는 기본적으로는 생명을 가지고 고통을 느끼는 생명체에 대한 존중이라는 관점과 연결되기 때문이고, [...] 우리 사회에 존재하는 사회적 약자나 소수자에 대한 존중과 보호로 연결될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동물에 대한 보호와 학대 방지는 [...]  전체 사회구성원의 존중과 배려 및 보호라는 관점에서 인간 자신에게 필요한 것이다. 그러한 점 때문에 마하트마 간디는 ‘한 국가의 위대함과 도덕적 수준은 그 국가가 동물들을 대하는 방식에 따라 판단된다’는 말을 남겼다고 볼 수 있다."
    자료출처: 울산지법 2020.5.8 선고 2019고단3906 판결
     
          지난 온정칼럼
    • 온정칼럼의 내용을 인용할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명기해 주세요. 출처는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온정칼럼-길고양이와 사는 법#8에서 인용>으로 표기하면 됩니다.
    • '온정'은 고보협 라인 책단의 줄임말입니다. 길고양이 돌봄과 관련하여 고보협 고문변호사, 정책팀과 함께 고민하고 싶은 내용이 있으시면 kopc@catcare.or.kr로 이메일을 보내주세요. 이메일 제목 앞에 [온정칼럼]이라고 적어서 보내주시면 됩니다. 길고양이 학대 등 불법행위에 대한 시급한 제보는 한국고양이보호협회 홈페이지 불법행위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냥이를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온정칼럼을 전해주세요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길아이들의 상처에 새살이 돋기를 바라며 ‘2020새살솔솔캠페인’을 시작합니다. file 운영지원 2020.07.14 1564
    공지 구내염으로 빛을 잃어가는 길아이들이 빛을 되찾길 바라는 마음이 담긴 '2020 광복냥이 캠페인' 시작합니다. file 운영지원2 2020.04.27 4301
    공지 2018년도부터 리본냥이 중성화 지원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1년 365일 상시진행예정) 57 file 운영지원2 2018.01.26 15935
    공지 아이디 비밀번호 찾는방법 file 운영지원 2016.01.19 7785
    공지 구조의뢰를 하기전에 file 고보협 2014.10.28 74552
    공지 지원목적의 후원신청을 위해 가입 하시는 분들께 부탁 말씀드립니다. 고보협 2012.09.30 77148
    공지 [후원회원 필독] 후원금 미납에 따른 강등 및 CMS 해지가 수시로 진행됩니다. 고보협 2014.11.07 11027
    공지 [고보협 사무실]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업무를 도맡아주실 사무국장님을 소개드립니다~ 큰 박수로 맞이해 주세요~ ^ㅡ^ 110 file 고보협 2014.02.11 20166
    공지 고보협 게시판 이용과 회원활동 규칙 41 update 고보협 2012.04.27 31204
    공지 회원님들. 네이버 해피빈 기부해주세요~ 33 고보협. 2010.12.13 30865
    404 [#안녕,고양이] 신규정기후원/후원증액으로 2021년 고양이들에게 따뜻한 인사를 건네주세요. 안녕키트 신청 가능합니다. newfile 운영지원2 2021.01.27 44
    403 [마감][#겨울집나눔] 겨울집 마련 나눔 릴레이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추운 겨울 길고양이에게 따뜻함을 나누어주세요~ file 운영지원2 2021.01.08 554
    402 2020년 한 해 동안 많은 관심과 응원을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1 file 운영지원2 2020.12.31 132
    401 [기업후원 안내] 길고양이와의 '아름다운 동행'을 위한 발걸음에 함께해 주세요. file 관리담당자 2020.12.31 83
    400 [축당선] 제3대 '집으로' 입양센터 센터장 소금이 인사드립니다. 1 file 운영지원2 2020.12.29 169
    399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입양센터 '집으로JIBRO' 제 3대 센터장선거를 시작합니다. 48 file 운영지원2 2020.12.24 268
    398 [고발접수] 유튜브 길고양이 학대자에 대해 고발접수 진행 중입니다. 3 file 운영지원2 2020.12.22 175
    » 고보협 온정칼럼 #8 - 길고양이와 사는 법 "동물학대에 대해 엄정한 책임을 물어야하는 이유" 관리담당자 2020.12.14 858
    396 2020년도 기부금 영수증 발행안내 file 운영지원 2020.12.05 5584
    395 2020년 단풍냥이 TNR 지원 시작 합니다~! 발정,출산 벗어나고 행복한 묘생을 위해~ file 운영지원2 2020.09.10 3052
    394 [고발접수] 디씨인사이드 고양이 학대자에 대해 고발접수 진행 중입니다. 27 file 운영지원2 2020.08.27 1877
    393 [#청원동참] 동묘 길고양이 학대 사건에 함께 힘을 모아주세요. 6 file 운영지원2 2020.06.15 754
    392 마음입양자분들께 2020년 센터장 삐삐가 작은 선물을 보내드립니다. file 운영지원2 2020.04.01 1545
    391 2019년 기부금 모금액 및 활용실적 공개 file 운영지원 2020.03.26 1562
    390 2020년 꽃냥이 TNR 지원 시작 합니다~! 발정,출산 벗어나고 행복한 묘생을 위해~ file 운영지원2 2020.03.02 3824
    389 [일정변경!]고보협 입양홍보전 입소문내고 궁디팡팡 캣페스타 초대권 받자 file 운영_지원 2020.02.17 696
    388 2020 9차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정기총회 운영_지원 2020.02.16 799
    387 알아두자! 2020 개정된 동물보호법! 5 file 관리담당자 2020.02.14 200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

         길고양이급식날씨
    회원정보에서 지역코드 값을 넣으면 지역의 날씨가 나옵니다.
    회원 정보수정

    총 회원수 : 90,488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