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양이급식날씨
회원정보에서 지역코드 값을 넣으면 지역의 날씨가 나옵니다.
회원 정보수정

총 회원수 : 63,047명







  • 한국고양이보호협회는 금일 오전 11시 묻고답하기게시판을 통해 동물학대관련 글이 제보를 받았습니다.

    문의를 주신 제보자분께 바로 연락을 드려 상황설명을 듣고 현장에 대한 사진을 남기고 112에 신고하여 사건을 접수 후

    사체를 회수하여 협력병원으로 이동해 의사선생님 소견을 받아, 협회에서는 동물학대 건으로 고발장을 접수할 예정입니다.

     

    사진 상으로도 심각하게 보여지는 아이들의 상태

    아이들은 태어난지 2주로 추정되는 꼬물이들이였습니다.

    평소에 돌봐주고 있던 성묘 길냥이가 세번째 출산으로 2주 전 낳은 아이들

     

    현재 거주하시는 빌라의 주차장에 급식소를 마련하여 길냥이들을 챙겨주셨고

    해당빌라에는 고양이를 반려하는 가구가 3가구가 있어 길냥이들에 대한 인식이 매우 좋았다고 합니다.

    평소 제보자뿐 아니라 빌라주민분들이 함께 사료와 물을 챙겨주었고

    겨울이 되면 겨울집을 설치해주었는데, 주민분들이 길냥이들을 위해 겨울집 근처에도 캣타워를 가져다 놓아 주실 정도로

    고양이에게 호의적인 빌라였다고 합니다.

    간혹 고양이 사료를 보시고 지나가시던 아주머니분들이 고양이밥을 주지 말라고 한 적은 있어 몇 번 밥자리를 옮기긴 했지만

    이렇게 잔인하게 꼬물이들을 살해할 만큼 혐오감을 드러내는 사람은 없었기에, 해당 사건은 길냥이들을 챙겨주시는

    제보자님께 더욱더 큰 충격을 주었습니다.

     

    빌라건물 반지하로 내려가는 창고같은 곳에서 삐약삐약 소리가 2주전부터 났다고 합니다.

    아이들의 어미고양이로 추정되는 길냥이는 평소 그곳에 거주를 하지 않는데,

    우는 장소로 추정되는 곳에 갔더니 어미고양이가 나타났고,

    사람지나가는 소리가 들리면 어미고양이가 나와서 경계를 했다고 합니다.

    어미고양이가 알뜰살뜰 돌보던 꼬물이들, 18일 밤 11시만 해도 있었던 사료그릇이 19일 오전 사라져있었고

    해당 장소에는 무참하게 살해된 꼬물이들의 사체 일부분만이 놓여져 있었습니다.

    사진을 찍고 112에 신고를 하여 사체를 수거하는 모습까지 옆에서 모두 그 과정을 지켜보던 어미고양이

    사람에게도 충격인 이 사건 현장을 어미고양이가 지켜보고 있었습니다.

     

    2018년 봄부터 계속해서 벌어지는 동물학대, 길냥이학대사건들

    며칠전에는 경북에서 길고양이 성묘의 사체가 뜯어져서 길에 뿌려져있었고

    오늘은 바로 서울에서 잔인하게 꼬물이들의 몸과 얼굴을 절단해 사체의 일부분만 길냥이를 돌보는 사람에게

    버젓이 보여주듯이 급식소에 놓여져 있었습니다.

    아래 사진에 나와있는 사체 일부에 앉아있는 파리의 크기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얼마나 작은 꼬물이들인지

    사람에게서 도망을 갈 수 없는 얼마나 어린나이인지 가늠하실 수 있습니다.

     

    협회는 해당사건에 관련해 고발장을 준비중입니다.

    서울 성북구에서 벌어진 사건, 이것은 끝이 아닙니다. 이 사건은 시작일 수 있습니다.

    지속적인 고양이 토막살해건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제대로 수사가 진행되거나 제대로 형이 집행되지 않습니다.

    성북구 길고양이 학대살해 사건의 철저한 수사와 엄중처벌을 요구하는 바입니다.

     

    1.jpg

     

    2.jpg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 ?
      알파치노 2018.06.26 10:18

      한국인이란 족속들에게 정이 다 떨어지네요

      쓰레기같은 놈들 진짜

      자기보다 약자에게는 한없이 강한 족속들

       

    • ?
      지여닝 2018.06.27 15:12

      아니 도대체 왜 저런짓을 하는 건지 이해가 안되네요...

      너무 잔인하고 할 말이 없어지는 사진이네요

      제대로 처벌받았으면 좋겠습니다

      아 정말 진짜 화가 나네여 미친것들 정말 ㅡㅡ....

    • ?
      채플린 2018.06.29 14:36

      운영진께 부탁드립니다.

      앞으로 이런 잔인한 장면을

      여과없이, 모자이크 처리하지 않고

      위의 사진처럼 올려주시기를 바랍니다.

      모든 사람이 적나라한 있는 그대로의 팩트를 알아야 하고

      잔인하고 끔찍한 것을 피하려고 하면

      문제해결이 안되니까요.

      우리가 강해지고 흔들리지 않아야

      이런 정신병자들을 소탕할 수 있는 겁니다.

      끔찍한 거 보기싫어하는 사람이 있다면

      아예 빠지는게 좋습니다. 그런 사람은

      길냥이 학대 문제를 해결할 능력이 없는 사람이기 때문입니다.

    • ?
      정은깜이 2018.06.30 14:14

      협회뿐만 아니라 각종 동물단체와 협력하에 추진하시고 표창원의원실, 그리고 청와대 청원 등 다양한 루트를 통해서

      강력하게 반말하고 시위해서 공권력 투입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해주시면 감사하겠네요. 정말 분통이 터지네요. 청와대

      앞에서 시위한다면 적극 동참할것입니다. 뭔가 보여주는 것도 괜찮을듯요~~~~

    • ?
      야옹이93 2018.07.05 13:51 SECRET

      "비밀글입니다."

    • ?
      희야 2018.07.05 14:30

      미친새끼     성북구청보고있나??전단지로고도 못쓰게 하더니 저봐  저새끼가 저잔인한새끼가 동물만 죽이라는법 있어?? 민원받을까봐 지네 할일 늘어날까봐 몸사리더니 길어서 태어난게 죄야? 저새끼도 ㅆㅂ새끼지만 그자리에 앉았음 일을해 

    • ?
      바오리 2018.07.05 14:43 SECRET

      "비밀글입니다."

    • ?
      wosdl 2018.07.05 17:26

      쓰레기보다 못한 존재가 내 주변에 살고 있다는게 소름돋고 혐오스럽다

      저런짓을 저질러 놓고 아무렇지 않게 일상생활을 하고 있는 너를 생각하니

      너무 무섭다

      처벌을 받아야 하는데..왜 처벌은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지..처벌강화를 아무리 소리쳐 불러도 나아지는건 없는지.....

      제발 범인이 잡히길 바래요!

      진짜 제대로 된 수사를 보고 싶습니다 그리고 제대로 된 처벌이 이루어지는걸 보고 싶습니다

    • ?
      보라콩 2018.07.05 17:50

      성북구 어느지역인지 알고싶습니다

    • ?
      깜둥이언니 2018.07.05 18:17

      성북구캣맘이에요 어느동네인지알고싶어요 캣맘분얼마나놀라셨을지 어떡하면좋아요 ㅠㅠㅠㅠ

    • ?
      풀랍 2018.07.05 19:04

      성북구 어느지역인지 알고 싶습니다. 조심하기위해서니 꼭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 ?
      화난다 2018.07.05 19:36

      한두번한 솜씨가 아닙니다. 연쇄살인범이 동물부터  살해하기 시작합니다. 다음 목표는 사람일 수 있어요. 성북구청이 모두 책임져야 합니다.

    • ?
      화난다 2018.07.05 19:40
      성북구청 홈페이지에도 올려야합니다!!!
    • ?
      나니맘 2018.07.05 20:22

      저런 인간들은 사람을 해치는일에도 눈깜짝 안할듯.슬프고 무서워요.

    • ?
      야옹이젤리 2018.07.07 14:03

      성북구  어느동인지  밝혀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8년도부터 리본냥이 TNR 지원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1년 365일 상시진행예정) 20 file 운영지원2 2018.01.26 2774
    공지 아이디 비밀번호 찾는방법 file 운영지원 2016.01.19 4057
    공지 구조의뢰를 하기전에 file 고보협 2014.10.28 23887
    공지 지원목적의 후원신청을 위해 가입 하시는 분들께 부탁 말씀드립니다. 고보협 2012.09.30 30165
    공지 [후원회원 필독] 후원금 미납에 따른 강등 및 CMS 해지가 수시로 진행됩니다. 고보협 2014.11.07 8145
    공지 [고보협 사무실]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업무를 도맡아주실 사무국장님을 소개드립니다~ 큰 박수로 맞이해 주세요~ ^ㅡ^ 83 file 고보협 2014.02.11 14993
    공지 휘루네쉼터와 고보협캣 이야기 105 file 감자칩[운영위원] 2012.04.25 26842
    공지 한국고양이보호협회에서 발송되는 공문에 대해서 알립니다. 5 감자칩[운영위원] 2013.11.01 22223
    공지 고보협 회원분들께 미성년자 회원에 대한 말씀드립니다. (사료후원 포함) 25 감자칩[운영위원] 2013.02.06 26005
    공지 고보협 게시판 이용과 회원활동 규칙 41 고보협 2012.04.27 27348
    공지 회원님들. 네이버 해피빈 기부해주세요~ 28 고보협. 2010.12.13 29098
    공지 사설보호소 지원/후원 글을 올리실 때에는.. 1 고보협 2010.05.07 28280
    336 [고보협X카라] 애니멀호더 노부부의 고양이 30여 마리 file 운영지원 2018.07.18 108
    335 [집회 참가자 모집] 7월15일, 고양이·개 도살금지법을 촉구하는 국민대집회 file 운영지원2 2018.07.09 1596
    334 영양만점 수제간식의 퍼레이드~멍냥이디저트 페어에 놀러오세요 file 운영지원 2018.07.12 78
    333 케이캣페어 초청 이벤트! 고보협 회원님들 케이캣에서 만나요! 57 file 운영지원 2018.06.25 1636
    » [고발접수] 성북구 길고양이 토막절단 사건과 관련해 협회에서 고발접수 진행 중입니다. 15 file 운영지원2 2018.06.19 1197
    331 [특별모금캠페인:냥복하기] 완치가 불가한 고양이에이즈를 앓고 있는 나비의 손을 잡아주세요. 3 file 운영지원2 2018.06.12 319
    330 [경축]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입양센터 오픈 42 file 고보협 2018.06.03 21218
    329 궁디팡팡 캣페스타 초대권 이벤트!! 깜짝선물 이벤트가 숨어있다냥!! 715 file 운영지원2 2018.05.28 5211
    328 서울 북부지역에 협력병원이 새롭게 시작됩니다 (TNR+치료지원) 1 file 운영지원2 2018.05.28 2708
    327 2018 7차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정기총회 운영_지원 2018.05.27 653
    326 [고발접수]'분당 고양이 토막살해' 협회에서 고발접수 진행 중입니다. 8 file 운영지원2 2018.05.18 1741
    325 [고발접수]안양시 길고양이 사체발견 학대자에 대해 협회에서 고발접수 진행 중입니다. 11 file 운영지원2 2018.05.09 1202
    324 [고발접수]고양이학대 동영상을 업로드한 유투버에 대해 사이버수사대로 고발접수 진행 중입니다. 28 file 운영지원2 2018.04.11 1122
    323 [모금후기][특별모금캠페인:냥복하기] 재개발지역 탈장냥이 양진이를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1 file 운영지원2 2018.04.04 343
    322 서울 상암동 하늘공원 급식소 자원봉사자를 모집합니다. 운영_지원 2018.04.03 358
    321 2017년 기부금 모금액 및 활용실적 공개 1 file 운영지원 2018.03.30 367
    320 [특별모금] 한국고양이보호협회 대한민국 최초 고양이 입양센터 설립에 다 함께 뜻을 모아주세요~ 176 updatefile 고보협 2018.03.09 26524
    319 [공문발송] 한국고양이보호협회는 김종회 국회의원의 길고양이(들고양이)안락사 발언과 관련해 철회 및 사과를 강력요청합니다!! 9 file 고보협 2018.03.09 870
    318 2018년 꽃냥이 TNR 지원 시작 합니다~! 발정,출산 벗어나고 행복한 묘생을 위해~ 14 file 운영지원2 2018.03.08 2023
    317 [마감][특별모금캠페인:냥복하기] 재개발지역에서 구조한 탈장냥이 양진이에게 희망의 봄을 선물해주세요. file 운영지원2 2018.02.28 29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

         길고양이급식날씨
    회원정보에서 지역코드 값을 넣으면 지역의 날씨가 나옵니다.
    회원 정보수정

    총 회원수 : 63,047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