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18.01 고보협소식지_치료지원 후기>

by 관리담당자 posted Jan 29,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대상 : 콩별님의 환묘 퐁이

 

치료지원 신청일 : 2018-01-04

 

치료후기 작성일 : 2018-01-17

 

후기 링크 : http://www.catcare.or.kr/rescue/2868060

 

1월치료지원_퐁이.jpg

 

며칠 전부터 옆구리의 털이 이상해 보이길래 혹시나 싶어 눈여겨 보았더니 며칠 만에 이런 상처로 번져있더군요.

지난 번 랑이의 병원비와 곧 전체발치 해야 하는 집냥이의 병원비가 고스란히 빚이라

어떻게 해야할까 잠시 고민하다가 고민하는 사이에 악화되면 그게 제일 큰 비극일 것 같아서 

다음 날 바로 포획 시도했습니다.

 

순하고 착한 아이라 그냥 달랑 들어다 이동장 안에 넣었는데 물지도 할퀴지도 않는...

하악질 한 번 안 하는 정말 어여쁜 아이예요. 그런 아이에게 이런 상처라니...

 

선생님께서 환부를 짰을 때 고름이 많이 나오긴 했지만 물린 자국도 없었고 고름도 더이상 나오지 않았어요.

저는 최악의 상황으로 피부 괴사까지 염두에 두고 있었는데 천만다행이죠. 

랑이가 하늘에서 제 엄마를 보호하고 있었나... 하고 홀로 위안 삼아 보았어요. 퐁이가 랑이 엄마냥이거든요.

 

환부가 생각보다 컸어요. 별 탈이 없는 이상 열흘 뒤 퇴원 예정입니다.

그날은 저희 집냥이 전체발치 수술날이기도 하네요. 

작년으로 힘든 일은 다 끝났을까 생각했는데 연초부터 이런 큰일들이 연속으로 닥칠 줄은 몰랐네요.

 

앞으로는 아이들에게도 저에게도 좋은 일만 생겼으면 좋겠습니다.

 

 

 

 

 

 


Articles

1 2 3 4 5 6
Quick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