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양이급식날씨
회원정보에서 지역코드 값을 넣으면 지역의 날씨가 나옵니다.
회원 정보수정

총 회원수 : 55,798명







  • 2016.01.24 14:50

    잠깐 멈추시라냥~

    조회 수 612 추천 수 0 댓글 4


    KakaoTalk_20160112_171610332.jpg

     


    캔 하나를 꺼내 휘뤼네 마당에 오는


    아픈 길고양이 죽밥을 만들기 위해 고민하고 있었어요.


    갈은 사료를 같이 비빌까..


    아니면.. 그대로 따수운 물에 자작하니, 줄까..


     


    고민 고민 하고 있었어요.


    그런데..


     


    눈치 빠른 먹보들이..


    이 캔소리에 난리가 났습니다.


     


     


    KakaoTalk_20160112_171610829.jpg


    옆을 보니..


    헉!!


     


    쉼터 뚱라인 넘버 쓰리


    영진,에노,꿈치 (평균 몸무게 6.5kg 이상 헤비급~)


    길을 막고 서있네요.


     


    " 잠깐 멈추라냥~!"


     


     


    KakaoTalk_20160112_171609885.jpg


     


    "손에 들고 있는 캔을 우리에게도 달라냥~!"


     


    " 그냥 지나갈수 없다냥~!"


     


    난리가 난 뚱보들..


    그래.. 좀 줄께..


     


    정말 이 뚱보 삼총사 앞에선 캔도 함부러 못 꺼내겠어요 ㅠㅠ


     


    요 삼총사들 공통점은..


    사실 뚱뚱한거 말고 슬픈 과거가 있어요.


    셋다 아사 직전 까지 가게 되어 구조된 녀석들이예요.


     


    영진이는 고양이탕 만드는 건강원에서..


    꿈치는 재개발지역 계단이 부서진 4층 건물에 고립되어 겨우 구조된 아이


    에노는 이상한 입양자가 다이어트 한다고 하루 사료 스무알만 먹였던 아이..


    배고파 집나간 에노를 구조해 다시 데려왔을때 몸무게가 입양간지 한달도 안되서 반토막이 되었어요.


     


    너무 너무 마음이 무너져 한입 두입 더 먹이던게..


    이렇게 뚱보가 되었지만.


     


    그래도 건강만 하거라~!


    조금(?) 살쪘지만 그래도 착하고 밝은 우리 삼총사 지금 보기 넘 좋구나~


    예쁜 오구 오구~ 뚱보들 ♥

    Comment '4'
    • 마마 2016.01.24 14:50
      그럼그럼 뚱뚱한게 대수냐고 건강하게만 지내라 이쁜냥이들
      아줌마가 간식 사주께
    • 꼬망이네 2016.01.24 14:50

      아이고.....눈물날뻔했어요 아픈과거들 ㅠㅠㅠ하...다이어트한다고 사료20알주는 입양자는..도대체 뭐지 ㅠㅠㅠ 하.... 뚱보들아 행복하쟈 !!! ^_^

    • 길행복 2016.01.24 14:50

      오글오글모여있는모습에 빵 터졌어요ㅎㅎ

    • 정아냥 2016.01.24 14:50
      과거에 먹지못하고 굶은거 보충하다보니 헤비급이되였네요, 아프지말고 건강하거라

    고보협 쉼터 '휘루네'

    고보협 쉼터 '휘루네' 소식을 전합니다.

    공지 (퍼 가실때는 반드시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출처를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고보협 2015.05.27
    공지 [공지] '냥이 사랑 봉사자' 모집 (준비중입니다.) 감자칩[운영위원] 2015.01.23
    공지 [공지] 안녕하세요~ 한국고양이보호협회 쉼터 '휘루네' 입니다. 고보협 2015.01.06
    1. 휘루네에 왜 왔니~ 왜 왔니~ 왜 왔니~

      꽃 찾으러 왔단다~ 왔단다~ 왔단다~ 봄이 오려면 아직도 한참인데~ 휘루네 쉼터에는 꽃냥이들이 가득합니다 여기저기서 다들 꽃미모들 발산 중이신데~~ 그 중에서도 이~쁘다고 동네방네 소문난 꽃님이~ 이번 소식의 주인공되십니다아 음 소문날만하군!ㅎㅎ 꽃...
      Date2017.10.02 By담당관리자 Views52
      Read More
    2. 휘루네 쉼터에 숨겨진 그루밍샵~

      안녕하세요 휘루네 봉사자입니당~ 휘루네 쉼터 소식은 끝나지 않아요~~ 오늘 날씨가 너무너무 좋아요~ 오후가 되니 햇빛도 따스하고 나른~해지네요 이런 날에는 나른함의 대명사 랑이를 안볼 수 없지요 나른나른~ 노곤노곤~ 느껴지시나요? 눈빛으로 느껴지는 ...
      Date2017.10.02 By담당관리자 Views69
      Read More
    3. 자꾸만 생각나! 마성의 고양이~~

      안녕하세요^^ 즐거운 추석연휴 보내고 계신가요~? 행복한 추석! 더욱 풍성한 추석되시길 바라는 마음에서.. 휘루네 소식이 돌아왔습니다ㅋㅋ 오늘의 주인공은..! 두구두구두구 빠밤 갈수록 멋져지는 귀남씨입니당 늠름하죠? 어렸을때부터 심한 허피스를 앓아서...
      Date2017.10.02 By담당관리자 Views44
      Read More
    4. 나리나리 고나리

      안녕하세요~~ 쉼터 휘루네 봉사자입니다 저희 집 고앵이들을 입양한 후 처음 방문이어서 어떤 아기들이 있을까 두근두근.. 정말 모두모두 예쁘고 하나같이 따뜻한 아이들 덕분에 문 앞에서부터 부비부비 성대한 환영을 받았어요ㅎㅎ 다들 개성이 뚜렷해서 이...
      Date2017.09.27 By담당관리자 Views43
      Read More
    5. [황학동 소식]일하지 말라규? 너희의 방해에도 나는 일을 한다

      더운여름, 매일 비가 쏟아지는 장마가 끝나니 또 다시 더위가 찾아왔습니다. 더위가 계속되니 왠지 빨리 어디론가 여름휴가를 휙 떠나고 싶어지는데요. 더위에 지치지 않고 저희는 열일 중, 그런데 복병은 따로 있네요.....휴..... "애들아~ 누나 일해야지~ ...
      Date2017.07.13 By운영지원2 Views274
      Read More
    6. [황학동 소식] 봄처럼 어여쁜 미모자랑~

      따스한 햇날, 살랑거리는 바람, 딱 봄이라고 생각되는 날씨입니다. 봄이여서 그런가요? 우리 황학동 냥이들 미모가 아주 물이 올랐습니다 우리 함께 그 미모를 지금부터 감상해봐요~ 검정 윤기나보이는 털에 보석이 땡그란 두 눈에 콕 박힌 듯한 흑토!! 앉아있...
      Date2017.04.27 By운영지원 Views430
      Read More
    7. [황학동 소식] 감기 조심하세요

      안녕하세요. 날씨가 점점 추워지더니 어느새 가장 따뜻한 옷을 꺼내 입어야 하는 겨울이 됐네요. 얼마 전부터 밥자리에 얼기 시작하는 물을 보며 앉으나 서나 길냥이 걱정으로 고민이 많으시죠? 고보협 공구로 진행되는 겨울집을 구매하거나 직접 겨울집 제작...
      Date2016.11.26 By운영지원 Views908
      Read More
    8. [황학동 소식] 나른한 오후

      날씨가 많이 따스해졌어요~ 봄바람이 살랑거리는 오후, 황학동 냥이들 소식을 들려드립니다. 요새 황학동 냥이들은 여기저기에 누워서 일광욕을 하느라 정신이 없어요~ 우리 야옹이들이 생각하는 최고의 일광욕 장소가 어딘지, 일광욕 명당을 한번 알아보겠습...
      Date2016.05.12 By운영지원 Views188
      Read More
    9. 이게 모냥?

      휘루네 기둥 스크레처 선물이 도착했네요~ 우와.. 아주 색이 곱네요. 분홍분홍~ 하늘 하늘~ 파스텔 예쁜 색감이 너무 예뻐요. (후원 감사드립니다. ^^) 휘루네 아이들 모냥? 모냥? 하며 삼삼 오오 모이고 있습니다. 스크레쳐에 달린 쥐돌이에 아주 관심을 보...
      Date2016.04.06 By고보협 Views340
      Read More
    10. 천사 레이는 화났쩡!

      요새 쉼터 휘루네 요양중인 아이들이 무지개 다리를 건너는 일이 있었어요.. 그래서 쉼터 일기도 못올리고 마지막 추억 만들기에 전념하느라.. 휘루네 친구들도 힘든 시간을 보냈습니다. 그러다 보니 휘루네 코찔찔이 막내들을 우리 착한 레이가 키우고 돌보느...
      Date2016.04.06 By고보협 Views361
      Read More
    11. 꿈은 이루어진다~★ 쫄랑이의 꿈~

      휘루네 일기에 쫄랑이가 꿈치에게 스크래쳐 자리를 뺏긴 이야기를 보시고 ㅠㅠ 휘루네 스크래쳐가 후원 도착하였어요. 우리 쫄랑이 기죽지 말라며.. 회원님께서 보내주신 고양이계 인기 짱 스크래쳐~ 무려 4개!! 선물을 받고 감사함과 미안함에 눈물이.. ㅠㅠ ...
      Date2016.02.29 By고보협 Views427
      Read More
    12. 잠깐 멈추시라냥~

      캔 하나를 꺼내 휘뤼네 마당에 오는 아픈 길고양이 죽밥을 만들기 위해 고민하고 있었어요. 갈은 사료를 같이 비빌까.. 아니면.. 그대로 따수운 물에 자작하니, 줄까.. 고민 고민 하고 있었어요. 그런데.. 눈치 빠른 먹보들이.. 이 캔소리에 난리가 났습니다....
      Date2016.01.24 By고보협 Views612
      Read More
    13. 고나리씨 휘루네 적응 100%~

      쉼터 휘루네 앞에 버려졌던 고나리씨 ㅎㅎ 완전히 적응 100%입니다. 노노의 우상인 영진이 횽아 한테도 이쁨 받는 고나리찡~♥ 스크레처에 누워있는 영진이 오빠야 옆 파고들고~ 애교부리니~ 영진이 오빠야가 이렇게 그루밍 해주네요. " 고나리야~ 오늘 세수 안...
      Date2016.01.24 By고보협 Views566
      Read More
    14. [황학동 소식/근무일지8] 황학동 상근묘들의 겨울 나기

      [고보협 신입 사원~ 근무일기] #8. 올 겨울은 예전에 비해 그리 춥지 않다고 하지만, 그래도 겨울은 겨울입니다.. 너무 추워요... 황학동 사무실 겨울 풍경은 우선, 창문에 뽁뽁이 붙이기, 덧대기 입구에는 투명 바람막이도 붙여놨구요. (그래도 어디서 이렇...
      Date2016.01.18 By운영지원 Views581
      Read More
    15. [황학동 소식] 뭘 보고 있느냥!

      황학동 상근묘 4총사 간식 타임이예요. 이 사진을 찍고 나니.. 다들 너무 한 등빨하시는게 아닌지.. 급 걱정되는 사진이었어요. 맛나게 촵촵 드시고 계신 우리 상근묘들.. 찍고 나니.. 다 드신 우리 율무 사무국장님 " 뭘 보고 있느냥! 더 내오너라냥!" 하며 ...
      Date2016.01.18 By고보협 Views445
      Read More
    16. 휘루네 최고 자리는~ 바로 스크래쳐!

      우리 쫄랑이 표정이 많이~ 안좋습니다. 이유는.. 바로 요~ 인기 스크라쳐 쇼파형에 일자로 쭈욱~ 누워 잠 좀 주무셔야 하는데.. 일명 왕좌~ 스크래처! ㅠㅠ 휘루네 뚱라인에 들어가는 꿈치 누나가.. 껴 들어 비좁기 때문입니다. (쫄랑이 기분이 상했는지.. 눈...
      Date2016.01.16 By고보협 Views679
      Read More
    17. 온 몸이 콩크리트로 굳어 벽 뚫고 구조했던 노노~ 지금은 행복냥이랍니다~

      벽 뚫고 구조했던 '노노' 휘루네 쉼터에서 생활하고 있습니다. 노노사연- http://www.catcare.or.kr/bbs/board.php?bo_table=A01&wr_id=1662&page=2 벽에 갇힌채 콩크리트를 부어서 온 몸이 콩크리트로 뒤덮였던 아이였습니다. 2주 넘게 굶어 온 몸이 ...
      Date2016.01.12 By고보협 Views811
      Read More
    18. 탱글 탱글 포도젤리~

      아이코야~ 참으로 탐스럽기도 합니다. 포도 젤리가 탱글 탱글 선반위에 열렸어요~ 정말 고양이들 젤리는 중독성이 있습니다. 만져도~ 보고만 있어도~ 넘 귀요미입니다. 요 포도젤리는 누구일까요? 똑똑 노크해보니~ 으챠~ 하고 일어나는 바로~? 대구 싸나이 ...
      Date2016.01.12 By고보협 Views589
      Read More
    19. 이동장채 버려진 고나리~! 인사드립니다냥~

      두달전.. 쉼터 휘루네 대문 앞에 이동장 하나가 놓여졌습니다. 멀리서.. 이동장을 보고 순간 심장이 멈추고.. 통증을 느꼈습니다. "아.. 뭐지?.. 설마.. 설마.."하며 심장은 콩딱 콩딱 뛰고.. 그러기 몇초.. 순간 얼마나! 이 추운 겨울에 버려진 채로 있었는지...
      Date2016.01.12 By고보협 Views913
      Read More
    20. [황학동 소식] 늠름하다! 우리 율무 사무국장님~!

      2016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우리 화학동 상근묘 율무 사무국장님께선 더욱~ 늠름해졌어요~ 협회 사무실 한켠에 쌓아 놓은 통덫 전용 박스에 이렇게 라이온킹 대장 사자 마냥~ 올라가 계십니다. 항상 느끼는거지만.. 참 잘생기셨어요. 우리 사무국장님. 어딜 내...
      Date2016.01.12 By고보협 Views60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길고양이급식날씨
    회원정보에서 지역코드 값을 넣으면 지역의 날씨가 나옵니다.
    회원 정보수정

    총 회원수 : 55,798명